찬반투표
남고와 여고의 구분을 없애야 한다. 여고에만 "여"자를 붙이는 것은 성차별적이다.

67 명 참여

재재 조회 194

2017년 1월 7일 청소년 공동회에서 제안됨

의견을 남겨주세요

스팸 방지를 위해 사람인지 확인합니다. 아래 체크 박스를 클릭해 주세요.
Btn messenger